본문 바로가기

[캘리그라피] '17 동백




입에 물고
끝내 전하지 못한
붉고 붉은 마음
백설 위로
토해내어 핀다

- 동백 / 몽상 짓고 쓰다-